top of page
modern-office-building-facade.jpg

 이엔포스

보도자료

<전기를 나눠요, 사랑을 나눠요> 캠페인

2022년 5월 29일

이엔포스X국민일보 업무 협약진행



▲ 절전 장비 제조사 이엔포스(대표 최성권·오른쪽)와 국민일보(사장 변재운)는 30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 빌딩에서 업무 협약을 맺고 ‘전기를 나눠요, 사랑을 나눠요’ 캠페인을 진행하기로 했다. ‘전기를 나눠요, 사랑을 나눠요’는 한국 교회의 에너지를 절감해 미자립교회와 선교지를 돕고, 저탄소 녹색 성장을 실천하는 캠페인이다.



▲ 11회 국민 미션어워드 '녹색경영' 부문 수상



이엔포스가 개발한 절전 장비를 교회에 설치하면 대략 10%의 전기를 아낄 수 있다. 최성권 대표는 “초기 설치비 없이 절전 금액에서 일정 기간 비용을 회수하기 때문에 제품 자체로 소비자들에게 큰 호평을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변재운 사장은 “전기도 절약하고 환경도 살리고 선교도 하는 이번 캠페인에 동참하게 돼 감사하다”고 말했다.


[국민일보 발췌]



bottom of page